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레텐 엑스 스피드 메일 마스터베이터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오나홀 바이블
혼모노 킨챠쿠 [HON-MONO KINCHAKU] 전문가 리뷰!!


오늘은 G PROJECT의 [혼모노 킨챠쿠]를 사용해 보겠습니다. G PROJECT에서 유명한 혼모노 시리즈의 후속작이네요.


혼모노 킨챠쿠

G PROJECT의 인기 시리즈인 혼모노 시리즈를 리뷰해 보겠습니다. 이번에는 딱히 인공피부 버전이라거나 거대한 버전이 아니라 혼모노 카즈노코처럼 명기하면 떠오르는 컨셉에 맞춰서 만든 혼모노 시리즈입니다.

참고로 킨챠쿠에 대해서 설명해 드리자면 우선 킨차쿠는 일본어로 두루 주머니를 뜻하는 킨차쿠(巾着)에서 따왔으며, 질입구가 3, 4cm정도로 좁아서 마치 두루 주머니 안에 넣고 조이는 듯한 형태를 하고 있는 거라고 합니다. 그 안에 성기를 삽입하면 아주 견고하게 잡아서 빽빽하게 조여주는 듯한 쾌감을 느끼게 해준다고 하네요.

간단히 말해서 질 입구부터 3~4cm 정도 구멍의 크기가 좁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꾸욱 조여주는 두루 주머니 명기!

대략 그런 요소들을 염두에 두고 단면도를 봤지만 딱히 삽입구의 3~4cm 부분이 극단적으로 좁아보이지는 않네요. 굳이 따지자면 살짝 구부러진 곡선 모양의 구조지만 아직 모릅니다. 막상 삽입하면 강한 조임이 느껴질지도 몰라요.


기존 G PROJECT의 모양과 동일합니다

무게는 약 409g에 길이는 약 14cm입니다. 모양이나 무게, 소재 등은 기존의 [혼모노(HON-MONO)]와 같은 소재를 사용한 듯 합니다.


부드러워서 쭉쭉 늘어나네요

경도는 상당히 부드럽고 냄새는 거의 0에 가까울 만큼 적습니다. 유분기가 다소 느껴지기는 하네요.


앞부분이 꾸욱 닫혀있는 그런 모양입니다

삽입구 모양 또한 시리즈 모두 비슷하네요. 그리고 삽입구보다 안쪽에 실리콘이 더욱 치중된 살짝 희귀한 모양을 했다는 게 또 [혼모노 킨챠쿠]의 특징입니다.


처음 봤을 때는 불량인줄 알았습니다

내부에는 손으로 잡아 뜯은 양상추 같은 주름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안쪽의 새빨간 자궁이 눈에 띄네요

혼모노 시리즈의 공통점은 자궁 부분은 다른 소재를 사용해 이중 구조로 만들었다는 점입니다. 이번에도 혼모노 시리즈 다운 구조네요.


오오~! 역시 G PROJECT다운 기분 좋은 삽입감입니다!

역시 혼모노 시리즈다운 우수한 삽입감이 느껴지는 [혼모노 킨챠쿠]입니다. 과거에 [혼모노(HON-MONO)]에 높은 평가를 준 일에 지금도 가끔 의문을 느끼지만 이렇게 후속작을 사용하면 예전에 높은 평가를 준 일에도 자연스럽게 납득이 가네요.


직접 잘라본 단면도입니다

아쉬운 점 먼저 말해보자면 [혼모노 킨챠쿠]에서는 위에서 언급한 킨차쿠라는 명기 특성에 걸맞는 삽입감이 느껴지지는 않았습니다. 딱히 큰 견고하게 고정하고 강하게 조이는 듯한 느낌은 아니었네요. 앞부분에서 미끌미끌하게 얽혀들어오는 듯한 삽입감이 느껴지기는 하지만 킨차쿠라는 컨셉에 걸맞은 삽입감을 재현한 것 같지는 않았네요.

딱히 주름 구조 자체가 선명하게 배치된 게 아니라서 앞부분의 구조 자체는 큰 자극이 느껴지지는 않았습니다. 뭔가 옅은 자극이 어느정도 느껴지는 정도로 약간 부드러운 삽입감이었네요.


특히 자궁의 자극이 상당했네요!!

[혼모노 킨챠쿠]앞부분의 구조가 그리 자극적이지 않기 때문에 뒷부분의 자궁의 자극이 상당히 크게 와닿는 삽입감이었네요. 자궁에 닿는 순간 딱 자궁에 닿았다는 느낌을 알 수 있을 만큼 확실했습니다.

귀두가 자궁에 닿는 순간 부드럽게 키스를 반복하는 듯한 특이하고 기분 좋은 삽입감이 느껴졌네요. 마치 성기로 자궁을 두들기는 듯한 느낌을 오나홀로 맛볼 수 있었습니다. 간단히 움직이기만 해도 자궁의 자극이 느껴지기 때문에 자궁 바로 앞에서 짧은 간격으로 잽싸게 움직이기만해도 천천히 쾌감과 사정감이 차올랐네요.

[혼모노 킨챠쿠]는 킨차쿠라는 컨셉 자체에는 어울리지 않았다는 게 살짝 아쉬웠습니다. 만약 킨차쿠라는 명기의 컨셉을 살리고 싶었다면 실리콘 링 등을 사용해서 앞부분의 압박을 강하게 하던가 하는 구조도 괜찮았을 것 같네요. 그래도 자궁의 우수한 자극 자체는 기존 [혼모노(HON-MONO)]로도 충분하기는 했지만 [혼모노 킨챠쿠]여기서 자궁의 자극이 더욱더 강조된 듯한 삽입감이 느껴진다는 차별점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현재 페이지 1/32 총게시물 945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38-5735-8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