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명기의 증명 013 타나카 레몬 단독 판매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오나홀 바이블
후와보테 포르치온 [ふわぼてポルチオン] 전문가 리뷰!!


오늘은 라이드재팬의 [후와보테 포르치온]을 사용해보았습니다. 일본의 후와~~ 시리즈는 굉장히 인기가 많습니다. 너무 많아서 시리즈도 거의 8개 가까이 발매되었죠.

[말랑말랑 육단지 바기나 리턴즈] , [후와히다 버진 루프 스트롱 피치], [후와모찌 크랭크 파티] 등등 굉장히 많은 시리즈가 나왔어요. 대체로 거의 다 내부 구조나 소재가 굉장히 좋아서 기본적으로 믿음과 신뢰가 가는 시리즈입니다.


후와보테 포르치온

[후와보테 포르치온]은 부드럽고 빵빵한 컨셉의 오나홀입니다. ‘포르치오’란 자궁 경부라는 부위를 의미하는 단어인데요. 라틴어 Portio vaginalis uteri(포르치오 버지날리스 우텔리)라는 단어에서 유래하였습니다. 일본 오나홀 업계에서는 굉장히 유명한 단어예요.

“포르치오 2중구조! -첫체험- 부드럽게 감싸주면서 까끌까끌하게 긁어주는 포르치오! 부드러운 오나홀의 가장 안쪽에 있는 단단한 포르치오가 귀두를 자극!

부드러운 돌기가 가득한 내부의 촉감과 후와보테 포르치온 외부의 부드러운 소재에서만 느낄 수 있는 포용감! 부드러운 소재와 대비되는 단단하면서도 절묘한 자극을 라이드 재팬이 선사해드립니다!”

우선 포르치오 2중구조가장 안쪽에 있는 단단한 포르치오라는 설명이 신경 쓰이네요. 후와~~ 시리즈라서 외부에 소프트한 소재를 사용한 건 당연하긴 한데 설마 안쪽에 단단한 소재를 사용할 줄은 몰랐어요. 그러면 [후와보테 포르치온]단단한 소재와 소프트한 소재를 함께 사용한 이중구조의 오나홀이라는 소리네요.

[포피소대 디럭스]도 이중구조를 사용해서 그렇게 새롭지는 않지만 그래도 이중구조를 사용했다는 점이 달갑습니다.


무게도 무겁고 길이도 길고 소재도 말랑하네요

무게는 약 486g에 길이는 약 16.5cm정도의 꽤 커다란 핸드 오나홀입니다. 부드러움 × (긴 길이 + 두꺼운 두께) = 완벽이라는 공식을 증명해낸 라이드 재팬인데 과연 이번에도 그 공식에 맞춰서 무게와 사이즈를 만든 듯합니다.

이번에 [후와보테 포르치온]소프티터치라는 굉장히 부드러운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유분기가 살짝 신경 쓰이긴 하지만 냄새는 거의 없어요.


돌기가 굉장히 인상적입니다

내부에는 돌기가 가득하고 가장 안쪽에는 [후와보테 포르치온] 최대의 특징인 이중소재 포르치오 구조라는 단단한 무언가가 있어요.


딸기잼같아요

실제로 자궁경부는 이렇게 뾰족하고 요도를 찌를 것 같은 모양은 아니지만 오나홀이니까 양해 부탁드립니다.


오직 포르치오 하나만 단단한 거군요

오나홀 내부에 돌기가 꽤 크게 만들어졌습니다. 단면도로 봐도 딱히 실제랑 차이는 없는 것 같네요.


형용할 수 없는 황홀한 삽입감

뭐라고 설명하기 어려운 삽입감입니다. 요즘 부드러운 오나홀을 사용하지 않아서 삽입 후에 별로라는 생각이 들었었는데요. 5분 정도 천천히 움직이면서 자극을 음미해보니 천천히 사정감이 차올랐습니다. 거기서 스멀스멀 차오르는 사정감을 한 번에 해방하는 느낌이 부드러운 오나홀 최고의 장점인걸 잊고 있었네요.

오나홀 내부의 돌기도 푹신한 느낌이 아주 기분 좋게 페니스를 어루만져주네요. 그런데 삽입구가 살짝 커서 그런지 밀착된 느낌이 약간 덜한 게 살짝 아쉽네요. 부드러운 소재라서 진공은 아무래도 못 만드는 것 같아요. 돌기의 자극은 확실히 느껴지긴 하지만 내부가 부드럽다 보니 자극이 그렇게 강하지는 않습니다.

포르치오 이중구조는 굉장히 특이한 특징입니다. 각도를 잘 맞춰서 포르치오쪽으로 요도를 밀어 넣면 부드럽고 간질간질한 돌기의 촉감이 완벽한 삽입감을 맛보여줘요.


조금만 더 다듬었으면 100점만점에 100점이었는데

다만 포르치오쪽으로 움직이는 게 조금 어려우니 위치나 모양을 바꿔야 할 것 같습니다. 아직 포르치오의 참맛을 모두 느끼지 못한 것 같아요. ★ 3개 정도가 적당한 오나홀입니다. 포르치오 이중 구조를 잘 활용하면 ★ 4~5 까지 노려볼 수 있을 만큼 가능성이 보이네요.

어떤 점수를 줄지 굉장히 고민했지만 이렇게 고민될 때는 냉정하게 낮은 점수를 주는 게 정답이니 ★3개 드리겠습니다. 그래도 [후와보테 포르치온]의 포르치오 2중 구조는 여태껏 맛본 적 없는 새로운 삽입감을 경험하게 해준 정말 엄청난 오나홀이에요. 부드러움 × (긴 길이 + 두꺼운 두께) = 완벽이라는 공식은 이번에도 증명된 것 같네요.

현재 페이지 11/32 총게시물 945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38-5735-8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