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2023년 닛포리 달력 무료증정 이벤트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대마인 사쿠라 정의의 미소녀 홀 [対魔忍さくら 正義の美少女ホール] 전문가 리뷰!


오늘은 PPP의 [대마인 사쿠라 정의의 미소녀 홀]을 사용해보겠습니다.

한 두달 전쯤에 리뷰했던 대마인 시리즈의 오나홀이네요.

작년쯤에 엄청나게 유행할 것 같았던 ‘흉상형 홀’로 만든 대마인 오나홀이네요.


대마인 사쿠라 정의의 미소녀 홀 패키지

이번에도 역시 다른 대마인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캐릭터와의 싱크로율이 상당히 높은 토르소형 홀로 만들어졌네요.

참고로 캐릭터의 외형이 그대로 나왔던 다른 대마인 시리즈는 [페이스홀] [대마인 린코 공둔의 술 홀] [전 대마인 시라누이 요염미망인 홀] 등등이 있었죠.


공식 이미지 조형

공식이미지는 이렇습니다. 캐릭터의 의상까지도 상당히 디테일하게 재현해낸 조형이네요. 애니메이션이나 게임과 콜라보하는 오나홀 메이커라면 꼭 좀 본받았으면 좋을 정도네요. 이 정도면 콜라보홀의 완성형에 가까운 퀄리티라고 생각합니다.

높은 싱크로율과 퀄리티로 상당히 좋은 평가를 받아 마땅했던 대마인 시리즈. 하지만 항상 어긋난 축이 마이너스 요소로 작용해서 이렇게 신작이 등장해도 먼저 축이 어긋나있는지 아닌지부터 생각하게 되네요.


공식 단면도

단면도만 봐도 축이 어긋나있는지 확인할 수 있으니까 먼저 단면도부터 살펴보죠.

토르소형으로 만들어져서 두께감이 한쪽으로 쏠리는 건 어쩔 수 없다고 쳐도, 끝 부분의 축이 어긋나 있는 느낌은 조금 불안하네요. 아무래도 사용해보고나서 판단해야겠습니다.

개봉해봅시다


오나홀 본체

무게는 약 558g 전체 길이는 약 16cm입니다.

방금 본 공식 이미지에서는 바디 밸런스가 그렇게 신경쓰이지 않았는데, 이렇게 실제로 보니 입구 쪽이랑 허리부분의 두께차이가 꽤 나네요. 겉으로 보기에는 사용감은 둘째치고 조형에 가장 큰 힘을 실은 오나홀처럼 보입니다.


본체 뒷면

반대편을 보면 치마주름까지 리얼하게 재현된 것이 보입니다. 대마인 시리즈를 볼 때마다 느끼는 건데 캐릭터의 의상을 재현하는 실력은 정말 장난 아니네요.


오나홀 소재

단단함은 보통이고 냄새도 적당한 수준입니다. 유분기는 조금 신경쓰이는 소재가 사용됐네요.


비교적 심플한 삽입구

의상을 포함한 전체적인 조형과 비교하자면 삽입구는 비교적 심플하게 만들어졌네요.


입구 부근의 내부 구조

내부는 2중 구조로 만들어졌고, 지렁이가 연상되는 넘실넘실한 세로 주름이 잔뜩 붙어있는 구조로 보이네요.

뒤집어서 내부도 보고싶지만 아무래도 입구가 두껍게 만들어져서 큰일날 것 같으니 내부는 나중에 갈라서 확인해 봅시다.

삽입해봅시다


삽입해 보자

이몸은 대마인이로소이다. 어긋난 축은 없느니라.

드디어 ‘대마인의 저주’로부터 해방된 모양이네요. 이번 오나홀에서 어긋난 축같은 요소는 전혀 느껴지지 않습니다. 다행히도 이번 리뷰에서는 괜히 트집 잡을 일dms 없을 것 같네요.

입구는 너무 두껍게 만들어졌다는 느낌이고 허리 쪽은 너무 얇게 만들어졌다는 느낌이 드네요. 그렇다고해서 두꺼운 입구가 조형으로서의 역할만 수행하는 것은 아니고 페니스를 조여주는 역할도 충실하게 수행하고 있다는 느낌입니다. 하지만 아무래도 조형을 가장 중시해서 만들어진 오나홀이니만큼 보통 500g 정도 하는 일반적인 오나홀의 밸런스와 비교하자면 조금 모자란 느낌이 드네요.


걱정됐지만 가장 기분 좋았던 부분

그리고 걱정하고 있었던 잘록한 허리 부분도 의외로 자극을 잘 느낄 수 있는 포인트로 만들어져 있더군요. 그래서인지 얇은 두께감은 별로 신경쓰지 않고 기분 좋게 즐길 수 있었습니다. 굉장히 섬세한 조형을 가진 토르소형 오나홀인 것 치고는 꽤 적절한 밸런스로 잡힌 삽입감이라고 생각합니다.


갈라서본 내부

잘록한 허리 부분은 좁은 구멍으로 만들어졌고 소용돌이치는 돌기가 붙어있는 게 보이네요. 가로 주름같기도, 세로 주름같기도 한 독특한 주름이 얕게 걸리는 삽입감이 느껴졌습니다.

견고한 소재로 잘 만들어졌기에 자극도 딱 좋은 수준이었고 사정하기에 불편함도 없었습니다.

잘록한 허리 부분의 자극이 인상적이긴 했지만, 내부 구조의 전체적인 느낌은 어째 특징을 잡기 조금 애매한 느낌의 삽입감이었습니다.

특히 가장 안쪽은 ‘초 진공 스팟’이라고까지 이름을 붙여서 만들었지만 그렇게 마구 빨아들여주는 진공감은 아니었습니다. 여하튼 허리 부분의 자극만이 머릿속에 남아서 다른 부분들은 살짝씩 보조해준다는 느낌만 들었습니다. 전체적으로 굉장히 무난한 오나홀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싱크로율이 높은 토르소 조형인 것만으로도 충분히 매력적인 상품인데, 여기에 축도 어긋나지 않고 실용성도 갖춰서 기본적으로 좋은 오나홀로 분류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다른 요소들을 전부 제외하고 오나홀로서의 쾌감만을 이야기 하자면 ★3정도가 적절하지 않을까 싶네요. 다만 콜라보 상품이라는 점이나 퀄리티 높은 조형 등 전체적인 완성도를 고려한다면 ★4이상은 받을 수 있는 오나홀이라고 생각합니다.

현재 페이지 6/22 총게시물 657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19-5553-3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우리은행 1005-704-248131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