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오나홀 바이블
연결 히다[ひだちつ娘] 프로 리뷰!


오늘 리뷰할 작품은 N.P.G의 [연결 히다] 입니다. [연결 히다]는 신박한 아이디어를 결합시킨 오나홀입니다. 이 제품을 디자인 한 사람은 아마도 세계 각지를 여행했을 겁니다. 그렇지 않고서는 이렇게 기발한 제품은 만들어 낼 수 없었을 거에요.

[연결 히다]의 특이점은 바로 스트링 구조입니다. 페니스가 오가는 동굴에 스트링이라는 참신한 소재를 접목했습니다. 기본적으로 내부구조는 동굴 사이사이에 스트링이 빼곡하게 채워져 있는 모습입니다. 마치 정글처럼 말이죠.


연결 히다의 구성품

일러스트도 잘 빠졌습니다.

상당히 젊은 여성이 표지로 장식되어 있습니다. 좋네요. 젤도 제가 선호하는 스타일로 동봉되어 있군요. 무려 50ml 샘플 젤입니다. 이 가격대에선 혁명이네요. 부디 다른 오나홀들도 [연결 히다]를 참고해줬으면 좋겠네요. 이런 뛰어난 구성을 보이는 상품은 몇 안 보이는 게 현실이니까요.

제 생각엔 N.P.G의 장점은 포장의 퀄리티가 아닐까 싶습니다. 여러분은 제가 이 제품을 언박싱 하면서 얼마나 많은 것 표지를 빼낸 것 같나요? 바로 4개입니다. 4개. 무려 네 겹으로 포장을 해놓았다구요. 어지간한 금속품 수준으로 포장을 해놨습니다. 네 겹이라니. 포장값이 절반은 차지하겠어요.


꽤 디테일한 대음순

정면에서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상당히 프로페셔널한 느낌이 나지 않나요? 이렇게 세심하게 찍어본 건 먼 옛날 플스2를 처음 구매했을 때 이후로 처음입니다.

놀라실 필요는 없습니다. [연결 히다]는 그럴만한 가치가 있기 때문이죠.


건초더미지만 아름다운걸

삽입구 부분은 오스트레일리아의 건초더미같이 생겼군요. 저 코를 보세요. 벌써 하반신이 단단해지기 시작합니다. [연결 히다]는 매우 소프트한 제품입니다. 아마 손에 꼽을 정도로 부드러운 제품이 아닐까 싶군요.

그래서 좌우로 마구 흔들어봤습니다. 매우 잘 휘는군요.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연결 히다]를 흔들며 축제를 즐겨도 될 것 같습니다. 이참에 오나홀 밴드를 하나 결성해보죠.

제가 너무 장난만 친 거 같나요? 죄송합니다. 사실 이 모든게 그립감이 좋아서 그런거에요.


스트링이 만드는 황홀경

내부소재를 클로즈업 해봤습니다.보이십니까 여러분? 이 기적이? 앞서 말씀드렸던 스트링 구조가 빛을 발하는 순간입니다. 누가 디자인한 것인지는 모르겠으나, 개인적으로 상을 주고 싶을 정도입니다.

자, 망설일 필요 있나요. 바로 박았습니다. 삽입 직후부터 독특한 자극이 페니스에 느껴집니다. 이건 일회용이 아닙니다. 하지만 첫 경험과 같은 감동은 느끼지 못할 거에요. 그러니 첫 경험에 집중합시다. 이상한 짓 하지 마시고 자극을 즐기세요.

스트링들이 페니스를 감싸는게 느껴지시나요? 정말 황홀합니다. 저도 모르게 눈이 풀려버렸네요.자극이 너무 강한 나머지 얼마 못가 끝나버리고 말았습니다... 소프트로 이렇게 쾌감을 극대화 시킬줄이야.. 대단합니다.

재밌네요. 오나홀의 처녀를 가져간 듯한 기분이에요. 처음 제품을 사용할 때 느낀 감각과 그 이후에 재사용 할 때의 느낌은 꽤 차이가 큽니다. 자극과 조임은 몇 번이나 사용해도 훌륭하지만, 첫 사용감이 워낙 강렬하여서 절로 비교 될 수밖에 없네요.

귀두가 닿는 곳에는 스트링이 없다는 것도 조금은 아쉬운 부분입니다. 그리고 제 기준입니다만, 자궁구에 깊숙이 찔러넣으면 약간의 통증이 느껴졌습니다. 물론 제가 대물이라 그럴 수도 있습니다.


외부에서 본 스트링

[연결 히다]는 아주 강렬한 경험을 선물해줍니다. 비좁고 연약한, 젊은 여성의 그곳을 탐한다는 배덕감이 짜릿하죠.

제품의 중요 포인트인 스트링도 단점이 없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사용하지 않는 스트링이 오나홀 내부 벽면에 붙어있기도 했습니다. 딱히 돌기 역할을 하는 것 같지는 않았습니다. 위에서 아래로, 그리고 아래에서 위로. 위아래를 오가는 내부 구조를 하고 있으며, 그 끝은 상당히 깊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세척 난이도는 매우 쉬웠습니다. 그냥 뒤집어 까서 따뜻한 물에 씻은 뒤 말리세요. 그리고 옷을 입혀두고 거실에 장식해두시면 됩니다.

………. 농담입니다. 그냥 평범하게 세척하고 스틱으로 내부를 닦아주세요. 저처럼 뒤집어 까서 세척하면 스트링이 다 끊어질지도 모릅니다.

최종평가 : 첫 사용감이 정말 강렬한 오나홀. 첫 사용감만을 비교한다면 그 어떤 제품과 싸워도 지지 않는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조금씩 자극이 약해지는 것이 단점. 재사용은 너무 오래 하지 말아주세요. 가격이 저렴하니 하나 더 구매하시는걸 추천해 드립니다.

현재 페이지 1/32 총게시물 946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38-5735-8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