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A380 메일 마스터베이터 버전 4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텐가 에어로 시리즈 실버 링 [Tenga Aero Series] 전문가 리뷰!


오늘은 TENGA의 [텐가 에어로 실버 링]을 사용해보겠습니다.

다이얼식으로 흡착 컨트롤… 을 할 수 있는 오나홀인가 봅니다.

동네 사람들!! 텐가가 또 새로운 오나홀을 만들었대요!!!!

매번 새롭고 신기한 오나홀을 만드는 텐가이다 보니 이런 생각이 먼저 들었습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텐가 에어로 실버 링]도 텐가의 새로운 도전처럼 보이는 오나홀이니까 어떤 느낌인지 한 번 즐겨봅시다.


텐가 에어로 실버 링 공식 이미지

언뜻 보면 전동홀 같기도, 컵홀 같기도 한 플라스틱 오나홀이네요.


에어로 테크놀로지 텐가 에어로

다이얼식 흡착 컨트롤

이라고 하는, 오나홀 세계에서는 좀처럼 보이지 않는 신선한 구조가 채용된 모양입니다.

대충 설명을 보면

다이얼로 내부의 공기를 조절할 수 있다

라는 것 같습니다. 컵홀의 구멍을 손가락으로 막아서 공기를 조절한다던가, 핸드홀을 손으로 쥐어서 공기를 뺀 뒤에 사용해서 공기를 조절한다던가… 등등의 공기 조절 방법이 오나홀 세계에서는 일반적이었죠. 그런데 이번에 등장한 것은 애매했던 공기 조절 기능을 완벽하게 컨트롤할 수 있는 오나홀인가 봅니다.

굉장히 훌륭한 아이디어를 드디어 실현시킨 TENGA… 역시 대단하다는 말밖에는 떠오르지 않네요. 하지만 이런 굉장한 기능을 이번 오나홀 하나로만 즐길 수 있다는 점은 조금 아쉽습니다. 장래에는 이런 기능을 다른 오나홀에도 응용해서 적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줬으면 좋겠네요.

가장 이상적인 모습을 생각해본다면

모든 오나홀의 공기 조절을 이거 하나로 조절할 수 있다

같은 갓갓갓 아이템이 나와줬으면 좋겠네요.


텐가 에어로 실버 링 본체

무게는 약 359g 전체 길이는 약 17.5cm입니다.

그냥 방에 굴러다니고 있어도 절대로 오나홀이라고는 생각되지 않을 정도로 현대적인 디자인이네요. 텐가라는 로고만 지워서 플스5 옆에 갖다 두면 게임기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대부분이겠죠.


돌려서 조절하는 다이얼식 구조

바디의 윗부분을 후추통처럼 돌릴 수 있으며 돌리는 정도에 따라서 내부의 공기를 조절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습니다.


기다란 건조봉

뚜껑 쪽에는 기다란 봉이 붙어있는데 이 봉을 이너홀에 꽂으면 쉽게 건조시킬 수 있다고 합니다. 이제는 익숙한 TENGA의 전통적인 건조 방법이네요.


삽입구

이너 홀은 반투명 소재가 사용됐으며 단단함은 보통입니다.

냄새와 유분기가 거의 느껴지지 않는 소재가 사용됐네요.


당기면 뽑힘(?)

이너 파츠는 홈에 걸려있는 것뿐이라서 이렇게 당겨주면 가볍게 뽑아낼 수 있게 만들어졌습니다.


그냥 텅 빈 세탁기 같은 내부

비어있는 내부를 봐도 도대체 어떤 원리로 공기를 컨트롤해주는 건지 모르겠네요.


이너 파츠

이게 안에 들어있던 이너 파츠입니다.

무게는 약 188g으로 컵홀의 이너 파츠와 비교하자면 꽤 큰 사이즈라고 할 수 있겠네요.

전동 홀의 이너 파츠라는 느낌이라서 언젠가 갈아낄 수 있는 새로운 이너 파츠가 발매될지도 모르겠네요.


뒤집어본 이너 파츠

내부는 텐가답게 복잡한 구조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대략적으로 설명하자면 앞부분은 돌기같이 생겼고 뒷부분은 주름처럼 생긴 구조네요.

그리고 입구에 혼자만 색이 다른 어떤 소재가 사용된 것이 보이네요. 만져보면 다른 부분들보다 아주 살짝 더 단단한 느낌이 드는 소재 같습니다.


레벨 1

레벨 5

레벨 10

각 단계별로 움짤을 만들어봤는데 이것만 보면 대체 무슨 차인지 잘 모르겠네요.

사실 저도 직접 딜도로 스트로크해보고 나서 비로소 어떤 기구인지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쉽게 말하면

다이얼로 공기 구멍의 열리는 정도를 변화시킨다

인 거죠. 다이얼의 레벨에 따라서 “꿀렁꿀렁” 소리도 나고 “푸슉푸슉” 소리도 나면서 공기가 빠지는 소리가 조금씩 변화하는 게 느껴집니다.

레벨 10에서는 공기가 빠지는 소리도 없이 완전히 구멍이 막혀서 꿀렁꿀렁한 느낌이 듭니다.

반대로 레벨 1에서는 가볍게 쓱쓱 움직이는 스트로크 느낌이네요. 레벨이 올라감에 따라서 조임이 서서히 강해지는 것이 확실히 느껴집니다. 다이얼식 에어 컨트롤이 제대로 기능하고 있다는 건 확실하네요.

※소리가 궁금하신 분은 [텐가 에어로 실버 링]페이지에 첨부된 첫 번째 동영상을 참고해주세요!

전동홀과는 조금 다른 느낌의 소음 문제가 발생해서 거슬리긴 하네요.

개인적으로 9~10레벨의 소리는 거의 무시해도 괜찮을 정도였지만 1~8까지의 소리는 아무래도 무시할 수 없을 정도였습니다. 때문에 몰래 사용해야 할 때는 강제로 9~10의 강한 흡입력을 즐기셔야 할지도 모르겠네요.

그럼 가장 중요한 삽입감 이야기를 해보죠.

역시 눈금의 숫자를 하나만 올리거나 내리면 차이가 미묘해서 잘 느끼지 못할 수도 있을 겁니다. 하지만 2~3레벨씩 변화를 주면 조임이 확연히 달라져서 삽입감이 크게 변화하는 느낌입니다. 덕분에 하나의 오나홀로 여러 가지의 세기와 삽입감을 즐길 수 있겠네요.

여기에 더해 가장 훌륭하게 느껴진 점은

가장 높은 단계인 10레벨이 제일 기분 좋은 삽입감은 아니다

라는 점입니다. 이렇게 단계를 조절할 수 있는 아이템들은 대부분 가장 높은 레벨이 그냥 제일 좋을 때가 많죠. 그래서 제일 높은 레벨 이외의 단계는 단순한 삽입감의 변화로만 즐기고 실전에서는 제일 높은 레벨만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반면에 [텐가 에어로 실버 링]은 각 레벨에 따라서 삽입감이 크게 변화하기 때문에

가장 기분 좋은 삽입감을 선사해주는 레벨이 사람에 따라 다르게 만들어져있다

라는 점이 다양한 레벨을 즐기고 나서 느낀 제 인상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는 4~6레벨의 삽입감이 제일 기분 좋았습니다.


검은 링은 조임 조절용

입구 부분에 위치한 이 검은 링도 너무 꽉 조이지는 않을 정도로 적당한 조임의 악센트를 선사해주고 있네요. 가장 약한 1레벨의 진공 상태에서도 너무 헐렁하지 않도록 잡아주고 기분 좋게 즐길 수 있도록 밸런스를 잡아주는 역할을 해주는 것 같습니다.

안쪽의 나풀나풀 움직이는 것 같은 주름도 꽤 안정적인 자극으로 페니스를 비벼주는 느낌입니다. 하지만 레벨을 올릴수록 밀착감도 같이 올라가서 이 주름들의 자극이 점차 옅어지는 것 같네요. 그래서 그런지 내부 구조를 가장 밸런스 좋게 즐기려면 역시 중간쯤의 레벨이 가장 좋은 것 같습니다.


귀두를 터치해주는 가장 안쪽의 돌기 구조

제일 안쪽에는 돌기처럼 생긴 구조가 있는데 이것도 약~중 레벨에서는 귀두를 살짝살짝 터치해주는 악센트가 느껴집니다. 가장 안쪽까지도 기분 좋게 즐길 수 있도록 설계한 섬세한 내부 구조네요.

레벨을 최대로 높이면 정말 빨려 들어가는 것 같은 강한 진공감과 조임이 느껴집니다. 그리고 동시에 자극 레벨도 급격하게 올라가서 완전히 새로운 삽입감을 즐길 수는 있지만 내부 구조의 디테일은 느끼기 어려워지기 때문에 하드한 진공 자극을 기대하기는 조금 어려울 것 같습니다. 기본적으로는 소프트한 삽입감을 즐기다가 레벨을 살짝씩 올려가면서 자극하여 부드럽게 사정까지 도달하는 것이 가장 기분 좋게 사용하는 방법이 아닐까 싶네요.

다이얼식 흡착 컨트롤 기능만 두고 평가하자면 ★5를 주고 싶지만 결국 제가 평가해야 하는 건 오나홀이죠. 그래서 이런 최첨단 기술이 들어가기는 했지만 안타깝게도 오나홀로서 평가하자면 ★3에 그칠 것 같습니다. 기능과 쾌감 면에서 차이가 생겨버린 안타까운 케이스 같습니다.

다른 요소는 모두 제외하고 가장 기분 좋았던 4~6레벨의 쾌감만 평가하자면 ★4가 딱 좋을 듯 하지만 살짝 거슬리는 소음 때문에 하나 깎아서 ★3으로 마무리해야겠습니다.

현재 페이지 5/22 총게시물 657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19-5553-3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우리은행 1005-704-248131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