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2024년 프레스티지 AV 배우 달력 무료 증정!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오나홀 바이블
펠라 & Fxxk [F&F フェラ&Fxxk] 전문가 리뷰!!


오늘은 엔조이토이즈의 [펠라 & Fxxk]을 사용해보겠습니다. 펠라와 섹스를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상상도 못 한 컨셉의 오나홀이네요.

오나홀은 대체로 2개의 구멍이 있다거나 2가지 쾌감을 즐길 수 있는 등 다양한 기능을 내세우는 경우가 많은데요. 어느 샌가부터 이런 이상한 컨셉에 집착을 보이는 엔조이 토이즈입니다.


펠라 & Fxxk

이번에 리뷰하는 [펠라 & Fxxk]2가지 쾌감을 즐길 수 있는 오나홀이면서 펠라와 섹스를 함께 즐길 수 있다는 특이한 컨셉을 내세우고 있습니다.


왼쪽으로 펠라 / 오른쪽으로 섹스를 즐길 수 있습니다

본체는 약 192g으로 두 가지 자극을 즐기기에는 살짝 가벼워 보이는 무게입니다.

소재는 뭐랄까 약간 스펀지 같은 느낌이 나는 몽실몽실한 소재를 사용했네요. 고무처럼 쫀득쫀득한 질감에 냄새나 유분기는 아주 잘 잡았습니다.

한쪽으로는 펠라를 즐기는 구멍에 반대편으로 섹스를 즐길 수 있는 구멍이 있네요.


너무 사실적인데요

굉장히 사실적으로 입과 코를 재현했습니다. 뭐랄까 당혹하거나 저한테 실망한 듯한 얼굴 같아요.


여기까지 사실적일 줄은 몰랐습니다

반대편은 음부 모양의 삽입구가 있습니다.

평소 같으면 [펠라 & Fxxk]도 그냥 반대편에서도 삽입이 가능하고 양쪽에 구멍이 뚫린 오나홀이라고 단정지어도 되지만, 엔조이 토이즈의 다양한 기능에 관한 집착은 우리들의 예상을 뛰어넘을 겁니다.


190g짜리 오나홀에 구멍을 진짜 두 개나 뚫었습니다!

190g이라는 무게의 오나홀에 진짜로 구멍을 2개나 뚫어놨습니다.


내부구조가 굉장히 복잡해 보이네요

상당히 옅은 두께감이 느껴질 것 같은 단면도에 실제로 만져보니 살짝 두께감이 옅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과연 이렇게 옅은 두께감인데 삽입감을 어떻게 살릴까요.


혀가 인상적이네요

이게 펠라치오 홀 내부입니다. 혀처럼 생긴 돌기에 빨래판 같은 주름이 특징이네요.


무난한 내부구조가 잔뜩 들어있습니다

이만한 크기의 오나홀을 두 번이나 뒤집게 될 줄을 몰랐네요. 상당히 참신한 느낌입니다.

음부 부은 돌기나 까끌까끌한 주름, 그리고 가로 주름 같은 심플한 구조가 여러 개 섞여 있네요.


삽입해봅시다

우선 [펠라 & Fxxk] 펠라홀의 삽입감은 귀두 아래의 힘줄기를 혀 모양의 돌기가 툭툭 건드려 주는 듯한 감각이 느껴집니다. 다만 사실적인 펠라보다는 오나홀 특유의 쾌감에 집중된 삽입감이 느껴지네요. 아무래도 소재에 기포가 많이 들어가서 살짝 단단한 삽입감이 드는 것 같습니다.

뒤집었을 때 봤던 내부 구조를 생각하면 아코디언 같은 모양의 주름이 까끌까끌하게 비벼주는 듯한 삽입감을 예상했지만, 주름의 자극은 생각보다 강렬하지 않고, 자그마한 주름이 살짝살짝 비벼주는 것 같아요. 강렬한 자극은 없지만 충분히 기분 좋은 삽입감이 느껴집니다.

역시 살짝 아쉬웠던 건 190g이라는 무게 안에 두가지 특성을 넣은 점뿐이네요. 두께감이 부족한 건 예상했습니다만 소형 홀에 무려 두 가지나 특성을 넣고도 이렇게 기분 좋게 만들 수 있다는 게 신기할 정도입니다.


반대쪽도 삽입해봅시다

반대편의 음부 구멍에 삽입하면 평범한 음부 오나홀 같은 두께감이 느껴집니다. 자극은 살짝 약하지만 밸런스가 잘 잡힌 오나홀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이렇게 펠라와 음부 구멍 양쪽 다 제대로 잘 만든 걸 확인할 수 있었네요.

음부는 까끌까끌한 돌기 자극이 메인인 것 같고 내부의 울퉁불퉁한 느낌도 잘 느껴지는 듯한 삽입감이었습니다.

기포가 많이 들어간 소재지만 내부 구조가 비슷하면서도 차이점이 잘 느껴지는 듯한 삽입감이 느껴졌습니다.


콧망울인가?

참고로 [펠라 & Fxxk] 음부 부분에 성기를 집어넣으면 코를 통해서 튀어나옵니다. 웬만해서는 볼 수 없는 모양이지만 굉장히 참신한 느낌을 받았어요.

아무래도 190g의 두께감이 아쉽긴 하지만 코 밖으로 성기가 튀어나오는 모습이 너무 재미있어서 신경이 안 쓰일 정도였네요.

다양한 기능이 많으면 그만큼 한 쪽의 기능이 애매해지지만 [펠라 & Fxxk]밸런스가 잘 잡힌 오나홀 이었습니다. 별점 ★ 3개 정도가 어울리는 좋은 오나홀이었네요.

현재 페이지 9/32 총게시물 945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38-5735-8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