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하반신 리얼돌 - 바나나몰 성인용품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아들낳기 전략
아들낳기 전략


1단계 : 배란일을 체크하라
  결혼해서 성별을 구별해 아이를 가질 계획이라면 여자의 몸이 생리 주기를 정확히 지키고 있느냐가 관건이다. 그래야 정확한 배란일을 알 수 있으니까. 처녀 때 무리한 다이어트나 과도한 스트레스로 몸을 혹사시킨 여성들은 나중에 아이를 낳을 때 톡톡히 대가를 치른다. 그런 경우, 보통은 결혼 전후로 한약을 달여 먹고 몸을 다스리거나 주기적인 운동으로 건강을 찾는 것이 우선시되어야 한다.

2단계 : 섹스의 타이밍을 맞춰라
  두 번째로는 언제 관계를 가져야 하는가이다. 일단 정확한 배란일에 딱 맞추어 섹스를 하는 것이 생명력이 짧은 y염색체를 살리는 길이다. 만일 5일이 배란일이라면 그날을 기준으로 앞뒤로 이틀, 즉 3일에서 7일까지 지속적으로 관계를 가져야 한다. 반대로 딸을 원한다면, 배란일인 5일은 섹스를 피하고 그 이전인 1일 정도에서 시작해 3일까지 섹스를 하되, 3일 이후에는 절대 섹스를 하지 말아야 한다. 이렇게 하면 생명력이 긴 x염색체의 정자만 살아남고, 아들인 y염색체의 대부분은 힘이 없어져 배란일까지 살아있을 가능성이 희박하다.

3단계 : 테크닉
  남자들이 알고 있는 아들 낳는 속설 중 하나가 사정할 때 엄지발가락에 힘을 주라는 것이 있는데, 실제로 이것은 신빙성이 있는 말이라고 한다. 마치 소변을 볼 때 힘을 주면 소변 줄기가 멀리까지 발사되는 원리처럼, 사정시에 엄지발가락에 힘을 주면 고여 있는 정액이 모두 발산되기 때문이란다(믿거나 말거나). 빠른 시간 내에 자궁 입구까지 정액을 발사하려면 엄지발가락에 힘을 주고 y염색체의 정자에게 힘을 실어주어야 한다는 것. 그리고 사정 후 바로 성기를 빼지 말고 어느 정도 시간을 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일반적으로 섹스 후 성기를 빼면 주르륵, 하고 정액이 쏟아져버리므로 그만큼 임신 확률도 떨어진다고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때로는 성기를 빼지 않은 채로 그냥 잠들었다가 잠시 후 그 상태로 다시 2차 섹스를 해보는 것도 좋다.


tip 아들,딸 가려 낳기의 원리
  1963년 미국의 생식 생리학자인 쉐틀스 박사는 사람의 정자에 크기와 모양이 다른 두 종류의 성염색체 즉 x(여성)와 y(남성)가 각각 존재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것을 근거로 아들, 딸을 가려 낳을 수 있다는 여러 가지 방법이 소개되고 있지만 전문가들에 의하면 80% 정도의 성공률을 보장할 뿐이라고 한다.

1. 기본 원리 : x와 y염색체를 가진 정자의 성질을 잘 알고 각 염색체가 활동할 수 있는 최적의 조건을 만들어주는 것이다.


2. 배란일과 부부관계 : x염색체는 산성, y염색체는 알칼리성이다. 여성의 질은 강한 산성이지만 배란일이 되면 알칼리성으로 바뀐다. 그래서 아들을 원할 경우 배란 당일에 관계를 가지면, 알칼리성을 선호하며 수명이 하루 정도인 y염색체가 강하게 활동해 아들을 임신하게 된다. 반대로 딸을 원하면 배란일을 피하고 2, 3일 전에 관계를 가지면 y염색체는 수명이 배란일까지 지속되지 못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수명이 긴 산성 정자인 x정자가 살아남아 수정될 가능성이 높은 것이다.


3. 부부관계의 시간 : 딸을 원하면 초저녁에 관계를 한다. 왜냐하면 초저녁에는 하루의 일과를 끝마치고 난 뒤라 몸이 피곤해 체액이 산성화되어 있어서 알칼리성인 y정자의 활동력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대신 산성에 강한 x정자가 왕성하게 활동해서 딸을 임신할 확률이 높아진다. 반대로 새벽에는 피로가 풀려 몸이 알칼리성이 되므로 아들을 임신한 확률이 높아진다.


4. 질 세척 : 관계 전에 여성의 질 안을 알칼리성으로 만들려면 소다수로 세척한다. 그러면 아들인 y정자가 활동하기에 좋다. 반대로 식촛물로 세척하면 산성인 x정자의 활동을 도와 딸을 가질 확률이 높다.


5. 오르가슴 : 여성이 오르가슴을 느끼면 아들이라는 말이 있다. 이는 여성이 오르가슴을 느낄 때 나오는 분비액이 y정자가 좋아하는 알칼리성이라서 그렇다. 충분한 전희는 알칼리성 애액을 많이 분비되게 하므로 아들을 임신할 확률이 높다. 반대로 딸을 가지려면 여성이 오르가슴을 느끼기 전에 사정하는 것이 좋다.


6. 체위 : 여성의 질 안은 원래 산성이지만 자궁 깊숙이 경관으로 갈수록 알칼리성을 띤다. 그러므로 깊은 체위를 해 사정하면 y정자가 살아남을 확률이 높고, 삽입이 얕으면 x정자가 살아남을 확률이 높다.


7. 생활 습관 : 아들을 가지려면 남성이 헐렁한 옷을 입어 고환을 시원하게 하고, 딸을 원하면 몸에 조금 달라붙는 옷을 입는다. 왜냐하면 고환 주위의 온도가 높아지면 정자 수가 줄어들고 y정자는 열에 약하기 때문이다. 딸을 원하면 고환을 따뜻하게 해주고, 아들을 원하면 관계 전에 찬물로 목욕을 하는 것도 방법이다
현재 페이지 1/11 총게시물 1,068개
입금계좌 안내
국민은행 267337-04-006506 농협 301-0276-1658-21 우리은행 1005-004-032842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