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오나홀 바이블
AI 버진 크로스펜더 [AIヴァージン クロスフェンダー] 전문가 리뷰!!


오늘은 리그레재팬의 [AI 버진 크로스펜더]를 사용해 보겠습니다. AI에서 탄생한 전뇌여자라는 컨셉의 오나홀이네요.

2015년에 [비늘 홀]이 발매되고 나서 대략 6년 정도 지나 지금은 30개를 넘는 오나홀을 발매한 리그레재팬입니다. 그렇게 다양한 오나홀을 발매하다가 [귀두 문질문질 연속 목구멍 홀]이라는 명작 오나홀까지 만들었네요.


AI 버진 크로스펜더

그런 [귀두 문질문질 연속 목구멍 홀]이 발매한 후에 살짝 뒤에 발매한 [AI 버진 크로스펜더]입니다. 적당히 컨셉을 살펴보니 AI에서 탄생 후 다양한 필살기를 내려받은 전뇌여자라는 컨셉이 기본인데요.

“AI조차 학습 불가능한 첫 체험!?”이라 “이만큼 성숙하고 음란한 뜨거운 주름은 AI의 시대에도 해명 불가능하다!” 등등 AI를 부정하는 듯한 문구도 쓰여있습니다.

아마 실제로 AI라는 요소 자체는 [AI 버진 크로스펜더]와는 딱히 큰 연결고리가 없는 것 같습니다.


불타는 듯한 그림이 인상적이네요

일단 컨셉을 살펴보고 [AI 버진 크로스펜더]의 내부 단면도를 살펴보면, 제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무난한 주름 구조에 비해 약간 쾌감이 부족한 돌기 구조를 AI가 만들었다고 하는 게 굉장히 흥미롭네요.


닭살 스킨 소재가 떠오르는 모양입니다

무게는 약322g에 길이는 약 15cm로 표면에 세밀하게 오돌토돌한 무늬가 새겨져 있습니다. 전체적으로 가볍게 굴곡진 모양이네요.


쭉쭉 늘어나네요

경도는 살짝 부드럽고 냄새나 유분기는 적당합니다. 아무리 봐도 라이드재팬에 외주를 줘서 번지터치 소재를 만든 게 아닐까 싶네요.


심플한 모양의 삽입구네요

삽입구는 대음순이 상당히 크게 만들어진 모양으로, 심플한 모양입니다.


옅은 주름과 크고 작은 혹이 보입니다

내부는 이중구조를 사용했네요. 라이드재팬의 표현을 빌리자면 번지터치 이중구조라는 말이 어울릴 것 같습니다.


불규칙적인 모양이네요

내부는 불규칙적인 형태나 위치의 거대한 돌기들이 있는 모양입니다. 기본적인 베이스는 옅은 주름 구조네요.


그냥 심플하게 좋습니다

[AI 버진 크로스펜더]의 삽입감을 표현하자면 좋다는 말 하나만 나오는 삽입감이네요. 단면도만 봤을 때는 그다지 기대가 가지 않았지만 단면도 만으로도 모두 전해지지 않는 플러스 알파 요소가 있습니다. 생각했던 삽입감보다 훨씬 좋아요.

겉모습부터 알기 쉬운 거대한 혹 등이 울퉁불퉁한 느낌은 물론 제가 기대하던 대로의 삽입감을 맛보여 줬네요. 덕분에 움직일 때마다 울퉁불퉁한 혹이 사방에서 불규칙적으로 성기에 자극을 더해주는 삽입감입니다.


잘라보니 오돌토돌한 모양을 확실하게 알 수 있네요

베이스가 된 옅은 주름의 까끌까글하게 귀두를 비벼주는 듯한 자극이 의외로 굉장히 기분 좋은데 이게 제가 말했던 [AI 버진 크로스펜더]의 플러스 알파 요소입니다.

너무 단단하지도, 너무 부드럽지도 않은 적당히 까끌까글한 자극이 엉덩이가 움찔움찔하기 딱 한발자국 전까지로 자극적인 쾌감을 맛보여주네요. 혹의 자극과 까끌까끌한 주름의 자극이 잘 섞인 오나홀입니다.


아쉬운 점이 있기는 하지만 훌륭한 오나홀이었습니다!

살짝 아쉬운 점을 말하자면 울퉁불퉁한 혹이 없는 부위에서는 살짝 두께감이 부족하다고 느껴진 점이 있네요. 이 구조와 모양을 유지한다면 여기서 50g에서 100g 정도 큰 사이즈 였으면 더 좋았을 것 같습니다.

그래도 [AI 버진 크로스펜더]자극적인 밸런스를 선호하신다면 아주 즐겁게 사용할 수 있는 오나홀입니다.

현재 페이지 4/32 총게시물 951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38-5735-8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