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A380 메일 마스터베이터 버전 4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도서실의 그녀 [図書室ノ彼女] 전문가 리뷰!


오늘은 타마 토이즈의 [도서실의 그녀]를 사용해보겠습니다.

도서실에서 섹스한다는 컨셉의 오나홀인가 보네요.

역시 타마 토이즈답게 오나홀이랑 무슨 상관인지 영문을 모르겠는 신기한 컨셉의 오나홀이네요. 어디서 많이 본 듯한 컨셉이지만 이걸 오나홀에 접목시킨 건 처음 보는 것 같습니다.

본격 버라이어티 오나홀 메이커

로 변모하고 있는 타마 토이즈, 슬슬 메이커 소개란에 작게 한 줄 정도 적어놔야 하는 게 아닐까 싶을 정도네요.


도서실의 그녀 패키지

[도서실의 그녀]

워낙 그럴듯한 컨셉이길래 혹시 어떤 애니메이션의 패러디가 아닐까 싶어서 나름대로 조사도 해봤는데 특정 애니메이션이나 만화의 패러디는 아닌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이 오나홀과 관련된 글들을 조금 살펴봤더니 몇 년 전에 이 상품과 똑같은 제목의 동인지가 나온 적이 있다고 하네요.


잘 찾아보니 동명의 동인 작품과 콜라보했다고 합니다

딱히 다른 회사랑 콜라보하거나 협력해서 만든 오나홀도 아닌 것 같으니 동명의 동인지가 모티브가 돼서 만들어진 오나홀이 아닐까 싶네요. 정말 폭넓은 주제를 사용하는 타마 토이즈네요.


오나홀 본체

본론으로 돌아와서 오나홀 리뷰를 재개하도록 하죠.

무게는 약 326g 전체 길이는 약 14.5cm입니다. 딱 적당한 미들 사이즈 오나홀이네요.

마치 특수 탄환처럼 특이하게 생긴 조형이 채용되었네요. 요즘에는 이렇게 독특한 조형의 오나홀도 곧잘 보이는 것 같습니다.

조금 부드럽고 냄새는 적당적당~절제된 느낌의 소재입니다.

유분기는 적당~조금 신경 쓰일 정도네요. 소재의 느낌이 전체적으로 라이드 재팬의 번지 터치 소재와 유사하게 느껴져서 혹시 같은 소재가 아닐까 생각이 들었습니다. 설마 그렇지는 않겠죠?

※ 번지 터치 : 라이드 재팬의 고신축, 고탄력 소재 / ex) [천하제일 구멍 번지터치의 권]


뒤집어본 모습

내부는 가로 주름을 베이스로 만들었으며 한쪽에는 세로 주름 산맥 같은 것이 배치된 조형입니다.


반대쪽은 돌기 덩어리처럼 보이는 구조

반대쪽에는 돌기처럼 보이는 덩어리들이 배치되어있네요. 흔히 말하는 “승리의 구조”와 유사하지만 살짝 더 변형을 가한 느낌입니다.


공식 단면도

삽입하는 방향에 따라서 귀두 아랫부분에 기다란 세로 주름 자극이 오게 할 수도, 돌기 뭉치 자극이 오게 할 수도 있도록 설계한 모양입니다.


삽입해보자

감칠맛나고 끈적한 소재감과 함께 안정된 가로 주름이 다정하게 비벼주는 자극입니다. 기본적인 쾌감은 흠잡을 부분이 없고 그냥 아무 생각 없이 피스톤하고만 있어도 높은 만족감을 얻을 수 있는 오나홀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오늘은 리뷰를 하고 있으니까 조금 생각해가며 사용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기분 좋은 세로 주름 구조

먼저 가장 큰 특징 중 하나인 이 세로 주름은 제 기능을 완벽히 수행하면서 실제 삽입감에도 존재감을 드러내며 제대로 자극해준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밸런스가 훌륭하게 잘 잡혔다는 느낌이네요.

이 구조를 귀두 아랫부분에 오게 했을 때 기분 좋게 비벼주는 자극이 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전체적으로 비벼주는 가로 주름 자극과 함께 적절한 악센트로 페니스에 자극의 변화를 선사해준다는 느낌이네요.

반대로 이 구조를 귀두 윗부분으로 오게 하면 페니스 위에 거칠거칠한 무언가가 지나가는 느낌이 들어가서 이 또한 기분 좋았습니다. 어느 쪽으로 향하던 기분 좋은 존재감이 느껴지는 잘 만들어진 구조네요.


살짝 아쉬운 돌기 구조

사실은 이 돌기들을 귀두 아랫쪽으로 오게 해서 올록볼록하게 물결치는 악센트가 메인 자극인 오나홀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사용해보면 이 돌기 구조보다는 앞서 설명한 세로 주름 구조가 메인인 듯한 밸런스로 느껴지네요.

세로 주름을 위쪽으로, 돌기를 아래쪽으로 하여 삽입했을 때도 귀두 아래로 느껴지는 돌기 구조의 자극보다는 귀두 위에 느껴지는 세로 주름 자극이 더 확 다가오는 느낌입니다. 가능하다면 돌기 구조도 좀만 더 신경 써서 만들어줬다면 어땠을까 싶네요.


이 부분은 조금 얇은 느낌

그리고 이 특이하게 생긴 조형도 전체적인 삽입감에는 단점으로서 적용하는 것 같습니다. 화살표로 표시한 가운데 부분은 삽입했을 때 살짝 얇은 느낌이 드는군요.

320g이라면 오나홀로서 얇은 느낌을 받지 않는 것이 일반적인데 특이한 조형에 신경 쓰다가 두께감 조절을 살짝 실패한 모양입니다.

소프트하고 감칠맛 나는 가로 주름 + 세로 주름 조합의 오나홀로서는 ★4를 받아 마땅한 훌륭한 오나홀입니다. 하지만 앞서 이야기한 미묘한 돌기의 자극과 조금 얇은 느낌의 두께감을 고려한다면 ★3을 줘야 할 것 같네요.

개선점이 명확하게 보이니까 앞으로 더욱 보완되고 개선한 오나홀이 잔뜩 나올 것이라고 기대해도 되겠죠?

현재 페이지 6/23 총게시물 684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19-5553-3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우리은행 1005-704-468662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