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메구리 팬미팅 후기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극 조임 하드 ~ 육상 아가씨 [極キツハード ~陸上女子~] 전문가 리뷰!


01
피키한 성능의 극 조임 하드 육상 아가씨

이번에는 토이즈하트의 극 조임 하드~ 육상 아가씨를 사용해 보았습니다. 고자극계의 오나홀이네요.

피키한 성능의 오나홀

예를 들면 그것이 너무나도 자극에 크게 집중하여 일반인에게 너무나 혹독한 것 같은 것이거나. 너무나도 자극이 너무 없어서 일반인이 아무것도 느끼지 못하는 제행무상한 삽입감이거나 하는 등. 어느 정도 만인을 대상으로 만들어진 밸런스 중시 성능과는 달리, 극히 일부의 사람에게만 박히는 듯한 오나홀이라는 것이 극히 드물게 존재하고 있습니다.

지금보다 몇 년이나 전의 오나홀 업계의 여명기~과도기 정도의 시기에는, 그러한 「너무 무리잖아」라고 추궁하고 싶어지는 피키한 성능의 오나홀이라고 하는 것이 종종 발매되고 있었던 것 같은 기억이 있습니다만, 어느 정도 시장이 성숙해 버린 요즈음의 오나홀 업계에 그런 오나홀을 발매하는 것은 모험이 지나치기 때문인지, 각 메이커는 그런 무리한 성능의 오나홀을 잘 발매하지 않게 되었네요.

02
탑 운동 선수의 충격적 내부

하드 지향 고객님이 꼭 시험해 보셨으면 하는 오나홀입니다!

그런 광고 카피로 발매되고 있는 것이 이번 토이즈 하트의 오나홀입니다. 자극 홀을 이미지하기 쉬운 운동 선수 계의 콘셉트로, 과거에는 같은 시리즈로 「극 조임 하드 ~ 자전거 아가씨」라고 하는 이름의 이 상품과 같은 자극계의 오나홀이 발매되고 있었습니다.


03
토이즈 하트의 차트

별로 오나랑의 의견이 딱 들어맞아 본 적이 없는 토이즈 하트의 차트에서는 틀이 잡히지 않을 정도로 튀어나온 '고자극'으로 분류되고 있어 기분 좋은 말은 접어두고, 어쨌든 간에 고지극에 특화된 듯한 오나홀이라는 것을 알 수 있겠네요.


04
내부가 거대 근육 섬유?

내부에는 「거대 근육 섬유」라고 이름 붙여진 세로 주름 또는 돌기 같은 것이 배치되어 있어 오나홀 싱크로율을 그다지 중요시하지 않는 것처럼 보이는 토이즈 하트치고는, 선수에게 맞는 것 같은 구조로 확실히 만들어 내고 있군요.

고자극계 오나홀에는 옆에 걸리는 부분이 적은 것처럼 보이기 때문에, 정말 컨셉대로 뿌리친 고자극계 오나홀이 될지 조금 불안하게 느껴집니다.


개봉해 보자.

05
오나홀 본체

중량은 약 365g, 전체 길이는 약 17.5cm. 무게에 비해 비교적 긴 사이즈로 만들어져 있어, 그만큼 조금 슬림하게 느껴지는 오나홀입니다. 내부 구멍은 상당히 넓게 만들어져 있는 것 같고 손으로 눌러 올리면 움푹 패일 정도로 내부의 동굴을 느낄 수 있도록 조형되어 있습니다.


06
얇은 형태의 본체

장척 같은 것도, 내부 구경이 넓게 만들어져 있는 것도, 그 자체는 오나호의 특징이므로 아무런 문제는 없습니다만, 신경이 쓰이는 것은 중간 부분이 꽤 얇고 팔랑팔랑하게 되어 있는 점입니다. 진공감을 내기 위해 일부러 얇게 만들어져 있을 가능성도 있으므로, 그 부분은 삽입감의 밸런스 나름이지요.


07
단단하면서도 현실적인 소재감

굉장히 고자극 같은 컨셉이었으므로 어딘가의 블랙계의 오나홀에 준하는 정도의 무리한 경도라고 할 가능성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만, 실제로 단단한 소재이면서도, 삽입은 충분히 가능할 정도의 아직까지는 현실적인 소재였습니다.


08
찰싹 때리는 느낌의 파인 크로스 소재

이것으로 사람을 때려도 직접적인 데미지는 못 줘도 화나게 할 정도의 정신적인 데미지는 줄 수 있겠지요

냄새와 기름진 점은 좀 덜한 '파인 크로스'라고 하는 소재네요


09
삽입구

입구 주위는 조금 색다른 느낌의 리얼 계열의 조형으로 되어 있어 다소 익숙한 느낌의 에널까지 재현되어 있군요. 조사해 보면 「극 조임 하드 ~자전거 아가씨」에서도 같은 형태가 사용되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 저번 것은 반투명한 소재였던 만큼 입구 주위의 디테일을 알기 힘들었던 거네요.

특이한 형태의 입구의 조형이긴 하지만 어느 쪽인가 하면 최첨단이라기 보다는 오래된 느낌이 드는 조형이므로 어쩌면 옛날 어떤 오나홀에서 사용되었던 것일지도 모릅니다.


10
입구에서 보이는 내부 구조

내부에는 '거대 근육 섬유'라는 말이 있듯이 힘줄이 들어간 큰 돌기가 상하로 부착되어 있는 구조입니다.


11
뒤집어 보았습니다

내부구조를 보고 솔직히 말하자면 기분 좋을 것 같으면서도 자극이 높아 보이지 않는 구조이지만 "오나홀은 삽입해야 안다"는 격언을 의지해서 삽입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삽입해 보자.

12
삽입해 보았습니다

기분이 좋지 않다.

그것도 그렇지만

아주 고자극인 것도 아니다.

라고 하는 어느 정도 사전에 상정하고 있던 삽입감을 배신하는 일 없이, 거의 이미지 그대로의 삽입감이 되어 버리고 있어, 여기까지 오나랑이 확실히 「기분 좋지 않다」라고 말해 버리는 것은, 어떻게 보면 누군가에게 있어서는 빠질지도 모르는 피키한 성능의 오나홀·····이라고 말할 수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칭찬할 점은, 어쨌든 진공이 강하게 걸리게 되어 있고, 끈적끈적한 오나홀의 좌우가 움푹 패이는 것이 보일 정도로 강렬한 진공감을 재현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일단 콘셉트는 [격한 하드]이므로, 확실히 하드하고 강한 삽입감으로 되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13
구조를 단면으로 봐 봅시다

너무 효과가 강한 진동이 있는 것에 의해 오나홀 전체가 꽉 수축해 오는 것 같은 움직임이 되므로 모처럼의 「거대 근육 섬유」의 돌기적인 입체감이 크게 손상되어 버려 가장의 묘미 같은 구조가 잘 기능하고 있지 않는 것 같은 삽입감이 되어 있는 것이 유감스러운 포인트네요.

이것에 가로 주름이나 작은 돌기라도 붙어 있으면 거칠거나 알기 쉬운 자극을 느낄 수 있으므로 돌기의 입체감이라는 말이 나올지도 모릅니다만, 그「거대 근육 섬유」에 붙어 있는 것은 걸림도 자극도 특별히 만들어 내지 않는 큰 세로 주름 뿐이므로, 단지 밋밋하고 답답하며 좁은 구멍 속을 왔다갔다 할 뿐인 삽입감이 되어 버리고 있는 느낌입니다.


14
자궁구의 강한 느낌?

그런 강한 진공을 활용하여 중간 부근에서 귀두를 전후시키는 얕은 움직임을 하면 귀두가 좋은 느낌으로 비벼지기 때문에 사정할 수 있을 정도의 자극은 이런 식으로 주면 되겠네요.

가장 알기 쉽게 자극해 오는 것은 안쪽에 붙어 있는 자궁존으로, 이것은 특별히 이렇다 할 것이 아닌「뚝!」 하는 느낌의 자궁계홀스러운 강한 타격과 맞아떨어져 귀두를 자극할 수 있게 되어 있기 때문에 자궁계의 강한 관계 등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즐길 수 있는 요소는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일단 그 강한 진공으로부터 태어나는 비좁음이나 갑갑함 그리고 자궁 구조의 힘도 있기 때문에 전체적인 삽입감으로서는 「자극계의 오나홀」이라고 말할 수 없는 것도 아니지만,

너무나 흡판과 자궁에만 특화된 밸런스가 좋지 않은 오나홀

와 같은 인상이 굉장히 강렬하다. 개인적으로는 사정할 생각도 일어나지 않을 정도로 느낌… 이라고 할까 자극의 정보량이 부족한 오나홀로 느껴 버렸습니다.

전작의『영원의 펠라~ 지저분한 핥기~』에 이어 이번에도 추천도는 ★1이 되어, 토이즈 하트는 도대체 어디로 향하려고 하는지 들을 수 있다면면 물어보고 싶은 요즈음입니다.


현재 페이지 11/25 총게시물 737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19-5553-3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우리은행 1005-704-468662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