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19세 미만 나가기
성인인증
  • 바나나몰 회원이 아니시면 아래의 2가지 방법 중 한가지로 성인인증을 받으셔야 합니다.
  • 성인인증에 어려움이 있으시면 1577-9848로 연락주세요.
2023년 닛포리 달력 무료증정 이벤트
성인용품 바나나몰 랭키닷컴 기준 매년연속 1위
천하제일 구멍 번지터치의 권 [天下一穴 バンジータッチの巻] 전문가 리뷰!


이번엔 RIDE JAPAN의 천하제일 구멍 번지터치의 권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천하제일 구멍’」의 번지터치 버전이네요.

★5개를 줬다... ★5개를 줬다만, 다른 ★5개의 오나홀에 비해 그렇게까지 추억이 깊은 것도 아니고, 「그런 것도 있었지」정도의 기억으로 들어가 버리고 있는 것이 「천하제일 구멍」이라고 하는 오나홀. 1탄 발매로부터 벌써 2년 정도의 세월이 흐르고 있지만, 월간 랭킹에서는 매월 반드시 출석할 정도로 아직도 인기가 있는 오나홀이네요. 「천하제일 구멍」 리뷰를 새삼 다시 읽어보면 과연 이 텐션으로 삽입감의 리뷰를 쓰고 있다는 것은 상당한 좋은 제품이었겠구나, 하고 예측은 할 수 있지만 스스로 ★5개를 붙여놓고도 정말로 ★5개를 붙일 만큼 좋은 것이었을까? 라는 의문을 늘 갖고 있었다는 것은 지금까지의 이야기.


과연 얼마나 좋을 것인가

이번에는 그런 초대 '천하제일 구멍'의 번지 터치판이 발매되었다고 하니 '천하제일 구멍'이 정말 훌륭한 오나홀이었는지를 다시 한 번 확인하기 위해서라도 제대로 리뷰해 보고 싶습니다.

일러스트는 전작과 같이 2P 컬러 버전으로 마무리되어 있어, 어딘지 모르게 색조적으로는 「하드판」같게도 느껴지네요. 알기 쉽게 '번지 터치의 권'이라고 대대적으로 전면에 써 있는 것도 그런 혼란을 피하기 위한 것일지도 모르겠네요.


오나홀 본체

중량은 약 390g, 전체 길이는 약 17cm 사용되고 있는 조형은 전작과 동일하고, 소재만 번지 터치로 변경된 것 같네요.

17cm… 비교적 장척 같은 조형물로 되어 있어 이 길이의 보다 좋은 기분을 만들어 내고 있었다… 고 2년전의 오나로가 Mr.Children의 가사를 인용하면서까지 뜨겁게 말했었네요.


오나홀의 소재

조금 부드럽고 냄새와 기름짐은 적은, 익숙한 번지 터치 소재입니다.


입구

너무 느껴버려서 다 열려 버린 느낌의 특이한 형태의 입구입니다.


뒤집어 보자
뒤집은 내부

내부 구조도 아마 똑같은 것을 사용했을 텐데, 2단 구조의 새빨간 내부가 아니라서 다소 얌전한 느낌을 줍니다.


단면도

단면도로 비교해 보면 미묘하게 다른 점도 있는 것 같기도 합니다만, 아마 각도적인 문제일 것입니다.


삽입해 보자.

삽입해 보자

뭐…. 꽤 잘 나온 오나홀.

초반, 중반, 후반 빈틈이 없다고나 할까. 오나홀 전체를 통틀어 어느 부분에도 다른 맛을 내는 깊은 오나홀이라고나 할까.

전작 리뷰 타이틀로

“밸런스 감각이 너무 뛰어나 눈에서 정자가 나올 것 같아.”

라고 단언한 그 말은 조금도 과장된 것이 아니고, 이번도 또 「음… 훌륭한 밸런스군…」이라고 감탄해 버릴 것 같은 오나홀로서의 완성도가 우선 눈에 띄어 버립니다.

알기 쉽게 울퉁불퉁해한 초반 돌기 존.. 빳빳하게 걸려드는 중반의 잘 모르겠는 존. 그리고 날름날름 넘기듯 자극해 오는 막판 자궁 존.

라고… 다단계적인 구조가 될수록 그 자극이나 경계선이 애매해지는 오나홀의 특징을 뒤엎듯이

초반부터 후반까지의 자극의 변화를 확실히 느낄 수 있게 되어

있군요.

그것을 가능하게 하고 있는 것도, 전작에서도 언급한 것처럼 이 롱 사이즈로 이루어진 장척 조형의 결과로, 이것이 좀 더 짧은 오나홀 같은 것이라면 여기까지 완성도의 높이는 느끼지 못했을지도 모릅니다. 롱 사이즈이기 때문에 공기를 다 빼지 못하면 안쪽이 조금 비어있는 허전한 삽입감이 되기 때문에, 다소 번거롭기는 하지만 공기를 확실하게 뺀 후에 움직이는 것이 안쪽의 구조도 느끼기 쉬워져 좋다고 생각합니다. 번지 터치 소재로 된 것에 의해서 자극은 물론 약간 내려가서 조금 마일드한 인상이 되어 있습니다만, 자극 레벨로 말하면 자극에 가까운 정도의 강도는 아직 남아 있는 느낌입니다. 전작에서는 돌기 부분이 조금 더 울퉁불퉁하여 주장이 격렬했던 것 같습니다만, 번지 터치판에서는 초반의 주장이 조금 약하고, 반대로 후반, 특히 자궁존의 걸리는 느낌이 소재의 부드러움으로 인해 좋은 기분을 느낄 수 있는 포인트로 변화하였으며

위아래로 길게 움직이는 것보다 안쪽에서 귀두를 구겨주고 있는 것이 기분 좋게 느껴지는 움직임

이었습니다. 그러한 의미에서는 이 장척 바디가 반대로 뒷면으로 나와 버리고 있어, 제대로 공기를 빼지 않으면 안쪽의 감각이 약해져 쑥 밀어 넣어 주지 않으면 자궁 존에 닿기 어렵다는 느낌으로, 가장 기분 좋게 사용하는 데에 있어서는 조금 불편함을 느껴 버릴 것 같은 마무리가 되겠네요. 오나로의 시선으로 세세하게 말한다면 그러한 사용감의 차이가 있습니다만, 조금 더 대략적으로 말하면

전작 '천하제일 구멍'의 마일드판

라고 하는 것이 표현이 가장 잘 맞는 느낌이므로 전작 제품이 내부 구조는 좋았지만 자극이 너무 강했다… 라는 분에게는 이쪽의 버전이 딱 맞을지도 모릅니다. 아무래도 기분 좋은 면에서 주름계 오나홀보다 뒤떨어지기 쉬운 울퉁불퉁한 돌기계의 오나홀로서는 완성도가 높아 훌륭한 것임이 틀림없었다. 개인적인 취향으로 말하면 역시 돌기의 주장이 강하고 2단 구조의 절묘한 자극 정도가 취향이었던 것을 생각하면, 이번 번지 터치판은 ★4개가 딱 좋은 평가가 될지도 모릅니다.


현재 페이지 9/22 총게시물 657개
입금계좌 안내
농협 301-0319-5553-31 국민은행 267337-04-006506 우리은행 1005-704-248131 예금주 주식회사 비앤앤컴퍼니